“사람은 가장 아름다운 피사체” 서성일 사진작가
등록자:포토채널        등록일:2021-08-17        조회수:127

서성일 사진작가는 인물사진작가다. 어린 시절, 아버지가 사준 캐논QL로 사진을 시작했고 삼촌의 부름으로 홀로 미국으로 떠나 그곳에서 본격적으로 사진을 공부했다. 남들과 비슷하게 ‘상업사진’을 전공했으나 인물사진 강좌에 들어선 순간 인물사진작가로 살아가야겠다고 다짐했다. 어두운 배경에 조명으로 하이라이트를 준 인물을 본 순간 조명이 빚어내는 가장 아름다운 피사체는 인물임을 느꼈기 때문이다. ‘인물사진 = 증명사진’이라고 사람들이 비아냥대기도 했던 1990년대, 그는 사진예술 대학 브룩스 대학(Brooks Institute)에서 거의 유일하게 인물사진을 전공한 학생이었다. 가장 아름다운 피사체가 ‘사람’이라는 신념으로 인물사진에 대한 공부를 멈추지 않았고 수석으로 브룩스 대학을 졸업했다. LA 한인타운의 개인 스튜디오를 거쳐 사진을 명화처럼 만들어내는 고급 스튜디오 ‘채리스’의 3대 수석 사진작가이자 현재는 채리스 코리아 사진작가로 한국 내 클래식 인물 사진의 맥을 잇고 있다.
글 유동현 기자 / 사진 엄우산 기자


유동현 기자  dong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발췌>

 
 
 
 
“사람은 가장 아름다운 피...   2021-08-17
서성일 사진작가는 인물사진작가다. 어린 시절, 아버지가 사준 캐논QL로 사진을 시작했고 삼촌의 부름으로 홀로 미국으로 떠나 그곳에서 본격적으로 사진을 공부했다. 남들과 비슷하게 ‘상업사진’을 전공했으나 인물사진 강좌에 들어선 순간 인물사진작가로 살아가야겠다고 다짐했다. 어두운 배경에 조명으로 하이라이트를 준 인물을 본 순간 조명이 빚어내는 가장 아름다운 피사체는 인물임을 느꼈기 때문이다. ‘인물사진 = 증명사진’이라고 사람들이 비아냥대기도 했던 1990년대, 그는 사진예술 대학 브룩스 대학(Brooks Institute)...
 
 
 
필름과 놀다, 고래사진관   2021-08-05
서랍 속 애물단지가 특별함이 되는, 필름 셀프스캔 누가 요즘 세상에 필름으로 사진을 찍느냐고 물을지도 모르지만, 최근 사람들은 아날로그를 다시 꺼내기 시작했다. 누군가는 향수로, 누군가는 색다른 경험으로 필름카메라를 즐긴다. 반짝 지나가는 복고 열풍이라기엔 아쉽다. 단순히 독특한 외관의 옛날 카메라를 액세서리로서 걸고 다니는 것이 아니다. 어색한 손놀림으로 직접 사진을 찍어 현상하고 인화한다. 일기를 꾸미거나 지갑 속에 담는다. 십 년 전만 해도 사진은 앨범 속에만 있었지만, 현재는 좀 더 일...
 
 
 
경계에 있는 인간과 풍경을...   2021-05-27
문화역서울284에서 ‘보더리스 사이트’ 전시를 보았다. 전시에 참여한 작가 중, 김태동 작가의 사진 작업이 눈에 들어왔다. ‘ON THE RIVER(온 더 리버)’란 흥미로운 사진작업이었고, 궁금증을 해결하기위해 김태동 작가를 인터넷에 검색했다. 김태동 작가는 사진은 도시를 탐험하고 이미지를 수집한다. 수집하는 방법은 일상과 공간 속에서 반복하는 촬영을 통해 미묘한 기운을 포착한다. 김태동 작가의 사진은 낯선 곳을 익숙하게 보이도록 하거나 친근한 장면을 생소하게 보여준다. 또한 아무 것도 보이지 않...
 
 
 
인터뷰 - 신흥사 카메라 최...   2021-05-14
 잊혀진 아날로그 감성을 구조하는 필름카메라 수리점   신흥사 카메라 최구조 기술자 "유행은 돌고 돈다" 시대를 거슬러 올라가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현재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는 새로운(New) 복고(Retro), 즉 '뉴트로 (Newtro)'가 유행이다. 이들은 빈티지하고 아날로그적인 옛 감성을 느끼기 위해서 끊임없이 과거의 공간과 물건을 찾는다. 그 범위는 가볍게 꾸밀 수 있는 소품과 패션에서부터 자동차와 실내 인테리어에 이를 정도로 다양하다. 필름카메라도 젊은 층의 높은 관심을 받는 뉴...
 
 
 
“자유롭게 상상할 수 있는...   2020-03-11
ⓒ이재혁, 영화 <설국열차> 촬영 중 배우 존 허트(John Hurt)와 함께한 이재혁 작가 연기를 펼치는 배우들과 한순간도 놓치지 않으려는 스텝들 속에서 제작 과정을 찍는 스틸 포토그래퍼로 일한다는 건 어떤 느낌일까? 카메라를 좋아해 스틸 포토그래퍼에 입문해 지금껏 영화계에서 일해왔다는 이재혁 작가. 그...
 
 
 
사진에 설탕 한스푼_달달함...   2020-01-10
  화려하거나 뽐내지 않는 사진, 그의 시선은 우리가 흔히 볼 수 있는 소소한 풍경에 닿아있다. 변함없이 흐르는 일상의 풍경 속에 우리네 마음을 자극하는 듯, 설탕을 데코한 달달한 감성 포인트를 건드린다. 그의 사진들을 통해 우리가 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소중함은 무엇인가에 대한 질...
 
 
 
필름 아지트 in 홍대, 빈티...   2019-12-24
  찍은 뒤에 바로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은 오직 즉석카메라에서만 누릴 수 있는 매력이다. 지금으로부 터 약 70년 전인 1947년 최초의 즉석카메라인 폴라로이드 95가 출시됐으며 출시 초기부터 즉석카메라는 많은 이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본격적인 디지털 시대를 맞이하기 전까지 말이다. 디지...
 
 
 
유기견에게 새로운 삶을.. '...   2019-11-20
  반려동물 인구 1천만 명 시대, 이미 SNS에는 개스타그램, 냥스타그램 등 반려동물을 주제로 한 사진과 영상이 하루에도 수백 건 이상 공유되고 있고 애견은 어느새 가족의 일원, 일생을 함께하는 반려동물이 됐다. 관련 산업들도 꾸준히 성장중이다. 하지만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이들이 늘어남과&...
 
 
 
글로벌 조명시장에 출사표를...   2019-11-11
글로벌 조명시장에 출사표를 던지다아시다시피 국내 방송장비 시장은 외산의 독무대다. 내수시장이 좁아 문자발생기(CG)를 기반으로 솔루션 등이 토종기업으로서의 겨우 명맥을 유지 할 정도다. 이 와중에서 조명장비를 앞세워 방송 선진국이랄 수 있는 영국, 독일, 프랑스, 일본 등 지상파 방송국을 공략하는 방송장비 강소수출기업으로서의 그 면목을 확실히 다져나가고 있는 업체가 있다. 바로 국내 LED조명장비의 수출 최전선을 개척하고 있는 현대포멕스다. 회사 소개를 자세히 부탁한다. 포멕스(FOMEX)는 ‘...
 
 
 
“한 장의 사진은 그 무엇보...   2019-08-23
지금으로부터 약 40여 년 전 베트남의 총성을 멈춘 것은 단 한 장의 사진이었다. 1973년 퓰리처상을 수상한 이 사진은 ‘베트남-전쟁의 테러’ (Vietnam - Terror of War). 우리에게는 ‘네이팜탄 소녀’라는 제목으로 더욱 잘 알려져 있다. 베트남 전쟁 당시 종군기자로 활동한 닉 우트(Nick Ut)가 찍은 ...
 
 
 
소니 G Master 렌즈 브랜드...   2019-06-19
국내 최고의 자동차 사진가 이명재와 소니의 프리미엄 렌즈 G Master가 만났다. G Master 렌즈 브랜드 모델이 된 그는 카메라를 통해 바라만 봤던 자동차와 함께 광고 모델로서 카메라 앞에 섰다. 20여 년간 ‘자동차’라는 우물만 팠다는 이명재 작가에게 ‘차’란 어떤 의미일까. ‘모터스포츠’와 ‘자동차’ 사진&...
 
 
 
‘사진’이라는 버킷리스트...   2019-06-07
누구나 한 번쯤은 나만의 버킷리스트를 만든다. 하지만 많은 이들이 그것을 이루지는 못한다. 생각을 행동으로 옮긴다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런 의미에서 버킷리스트의 실천이 더욱 돋보이는 작가가 있다. 평범한 주부였지만 본인의 버킷리스트를 이루기 위해 사진 생활을 시작한 그녀. 현재는 사진 갤러...
 
 
처음으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