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괴짜들:Geek Zone
전시회명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Geek Zone
전시기간 2018-04-07~2018-07-08
전시장명 K현대미술관

 

K현대미술관에서는 2017년에 많은 주목을 받았던 <Geeky Land: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展에 이어

그 두 번째 릴레이 전시로,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 Geek Zone>展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두 가지의 의미를 지닌다. 첫 번째는 관람객으로 하여금 자신에게 내재된 “괴짜성”을 탐색하는 전시경험을 전하는 것,

두 번째는 현대미술의 모든 매체를 총망라 하는 500여점의 작품을 선보이는 것이다.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 Geek Zone>展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내제된 “괴짜성” 탐색하는 것에 의미를 찾고자 한다. KMCA는 전시장 곳곳의 

미쟝센(mise-en-scéne)을 통해 “괴짜성” 탐색의 기회를 만들었다. 현대미술은 이제 삶과 예술이 분리되는 것을 거부하고 독창성과 천재성이

예술 속에서 더 이상 큰 의미가 되지 않는 쪽으로 변화하고 있다.

관람객들이 전시작품과 그 작품들이 설치된 환경, 기구과 장치 등을 통해 형성된 미쟝센(mise-en-scéne)으로 전시 주제인 이 시대의 “괴짜성”에 대해 공감하고, 각자의 사회적, 경제적, 정치적, 종교적, 그리고 개인적(familial) 배경에 따른 각각의 “괴짜성”을 찾는 기회가 되는 신선한 경험이 되길   기대한다.

 

이번 전시의 두 번째 의미는, 서른한 명의 젊은 작가들의 500여점에 이르는 회화, 사진, 일러스트레이션, 조각, 설치, 미디어 등 현대 미술 매체를

총 망라하는 작품들을 선보인다는 것이다. 미술의 영역에 포함되어 않은 설치 기구와 행위들을 포함시켜 한국 현대 미술의 깊이와 다양성을 소개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모두가 예술가가 되어 즐길 수 있는 “예술”에 대한 정의를 확장하고자 한다.

KMCA은 작년 초에 개관한 이래로 일 년여의 기간 동안 아홉 번의 특별 기획전을 꾸준히 기획하였다. 이를 통해 “많은 관람객이 찾아 편안히 즐기고 휴식할 수 있는     현대 미술관 전시”라는 궁극적인 지향점을 위함이며, 또 하나의 의미 있는 노력이 되길 희망한다.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 : Geek Zone

2018.04.07 - 2018.07.08

K현대미술관

 

 

<K현대미술관 KMCASEOUL 발췌>

 
 
 
 
 
JULIAN OPIE in BUSAN   2018-04-17
기간 : 2018-03-24~2018-06-24 (진행중)
 
 
 
 
'찰리와 초콜릿 공장' 원화 작가 퀀틴 블레이크展   2018-04-17
기간 : 2018-03-08~2018-06-28 (진행중)
'찰리와 초콜릿 공장' 원화 작가 퀀틴 블레이크展 소개   전시 소개 KT&G 상상마당은 20세기 거장 시리즈 다섯 번째 주인공으로 영국의 일러스트 작가, 퀀틴 블레이크(Quentin Blake, 1932-)를 소개합니다. 『찰리와 초콜릿 공장(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 1995)』, 『내 친구 꼬마 거인(The BFG, 1982)』등을 쓴 작가 로알드 달(Roald Dahl, 1916-1990)의 작품에 다수의 삽화를 그린 것으로 유명한 퀀틴 블레이크는, 사실 글과 그림에 모두 능한 아티스트 입니다. 지난 60여 년간 꾸준히 사랑 받는 영국의...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Geek Zone   2018-04-12
기간 : 2018-04-07~2018-07-08 (진행중)
  K현대미술관에서는 2017년에 많은 주목을 받았던 <Geeky Land: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展에 이어 그 두 번째 릴레이 전시로,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 Geek Zone>展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두 가지의 의미를 지닌다. 첫 번째는 관람객으로 하여금 자신에게 내재된 “괴짜성”을 탐색하는 전시경험을 전하는 것, 두 번째는 현대미술의 모든 매체를 총망라 하는 500여점의 작품을 선보이는 것이다.   <이상한 나라의 괴짜들: Geek Zone>展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내제된 “괴짜성...
 
 
 
paper,present:너를위한선물   2018-04-06
기간 : 2017-12-07~2018-05-27 (진행중)
ABOUT THE EXHIBITION 종이의 아름다움을 예술로 만나는 선물 같은 시간대림미술관은 2017년 12월 7일부터 2018년 5월 27일까지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의 섬세한 감각과 아날로그적 소재인 종이가 감성적인 매체로 확장되는 과정을 소개하는 전시 〈Paper, Present: 너를 위한 선물〉을 개최합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10팀의 아티스트들이 각자의 영역에서 종이의 본래적 속성에 집중하여 재료 자체의 순수한 아름다움을 담은 작품들을 소개합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자연의 경이로운 장면이나, 평범한 일상...
 
 
 
보타니카 : 퍼플엘리펀트   2018-04-06
기간 : 2018-03-27~2018-06-20 (진행중)
보타니카 : 퍼플엘리펀트 기간 2018-03-27~2018-06-20 시간 AM10:00 ~ PM 7:00 / 입장마감 오후6시 / 공휴일 정상개관 / 매주 월요일 휴관 장소 서울숲 갤러리아포레 G층 더서울라이티움 티켓 티몬, 인터파크 문의 02-3462-5456 / okism.co.kr 전시소개   <더 서울라이티움 발췌>  
 
 
 
모네 빛을 그리다: 두번째이야기   2018-03-30
기간 : 2017-07-07~2018-06-30 (진행중)
연출가의 변 모네를 위한 빛의 단상(斷想) “화가는 보이는 것보다 꿈꾸는 것을 그려야 한다” -샤를 보들레르- 예술가는 전체를 구성하는 모든 요소들 중에서 의미가 부여되지 못할 법한 사소한 것에 관해서도 의미를 창조하며, 무질서한 형상들 속에서 새로운 패턴을 발견하고, 그것들 사이의 연관성을 찾아 가늠해내는 사람들입니다. 무엇보다 패턴에 형식을 부여하거나 안다는 것은 이 다음을 예상한다는 것과도 같고, 예술가들의 새로운 시도와 발견은 이런 순간에 종종 그들의 작품 가운데 녹아 묘사되고 표출되는 걸 우...
 
 
 
세실 깡뗄 마르코 초대전   2018-03-27
기간 : 2018-03-08~2018-04-11 (완료)
어느 날 한 친구가 전화해서 "시립미술관에 네 작품이 걸려있더라. 그 미술관 워크숍 이름이 뭔지 알아? '세실처럼 초상화를 그려보자'였어!" 하며 놀라워했어요. 얼마 후 그 시립미술관을 찾아갔어요. 제 작품을 거기서 보게 된 얼마나 좋았겠어요. 경비원이 제 작품을 거기서 보게 되니 얼마나 좋았겠어요. 경비원이 제 작품을 지키고 있는 모습이 참 감격스러웠어요.   사람들이게 제 그림이 행운을 가져다주면 좋겠어요. 그 그림이 집집마다 작품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그 가정을 좀 더 행복하게 만드는 도구가 되면 정말 기...
 
 
 
바람을 그리다. 신윤복 정선展   2018-03-20
기간 : 2017-11-24~2018-05-24 (진행중)
이용시간 정보 ○ 관람 시간 - 화, 수, 목 ,일, 공휴일 : 10:00 ~ 19:00 - 금, 토 : 10:00 ~ 21:00 ※ 매주 월요일 휴관, 2월 16일 설 당일 휴관○ 정기해설 시간- 화, 수, 목, 일 : 11:00 / 15:00- 금, 토 : 11:00 / 15:00 / 19:00 할인정보 - 성인 (만 19세 ~ 64세) 10,000원- 초, 중, 고등학생 (만 7~18세 유소년 및 청소년) 8,000원- 65세 어르신 (신분증지참) 8,000원* 증빙자료 미지참시 현장에서 차액 지불     www.ddp.or.kr 발췌
 
 
 
두 번째 풍경   2018-03-13
기간 : 2018-01-23~2018-03-25 (완료)
전시내용 2018년 서울은 경제적으로 참 잘 사는 도시다. 과거 유례없는 압축성장과 현재 지속되고 있는 도시재정비 사업, 속속 진행되고 있는 재건축, 재개발 등의 사업으로 서울의 외연은 세계 어느 도시와 견주어도 뒤처지지 않는다. 겉으로 보이는 풍경에서 주거비용을 제외하면 강남, 강북 할 것 없이 평범한 사람들의 삶의 차이는 크게 느껴지지 않는다. 그런데 우리는 이 외연처럼 정말 잘 살고 있는 걸까? <두 번째 풍경>은 이러한 의문에서 만들어진 전시다. 우리가 바라보는 그럴듯한 서울의 풍경을 걷어내고 그 뒤...
 
 
 
신여성 도착하다   2018-03-06
기간 : 2017-12-21~2018-04-01 (완료)
  기간 2017.12.21 - 2018.04.01 장소 덕수궁관 1~4 전시실 작가 김인숙, 나상윤, 나혜석, 박래현, 박을복, 배정례, 이현옥, 전명자, 정찬영, 천경자 등 총 68명 작품수 회화, 조각, 자수, 사진, 드로잉, 인쇄미술 및 아카이브 500여점 관람료 2,000원 (덕수궁 입장료 1,000원 별도) ‘구여성’의 수동적 삶에서 벗어나, 신식 교육을 받고 신문명의 세례를 받은 ‘신여성’은 한편으로는 사회적 선망의 대상이 되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편견과 조롱의 대상이 되기도 했다. 특히...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2018-03-02
기간 : 2018-04-26~2018-10-28
디뮤지엄은 오는 2018년 4월 26일부터 10월 28일까지 날씨의 다양한 요소를 사진, 영상, 설치작품을 통해 감각적으로 경험하는 전시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를 개최한다. 전시는 이러한 날씨의 요소들—햇빛, 눈, 바람, 뇌우 등 을 매개로 잠재되어 있던 우리의 기억과 감성을 깨워줄 세계적 아...
 
 
 
알베르토 자코메티 한국특별전   2018-02-28
기간 : 2017-12-21~2018-04-15 (완료)
“죽음과 살아있는 개인을 구별하는 것은 시선”  ‘걸어가는 사람’ 석고 원형이 있는 마지막 방은 ‘묵상의 방’이라 불린다. 어두컴컴한 공간에 미라처럼 말라비틀어지고 팔다리가 기괴하게 긴 인간이 있다. 마지막 남은 근육까지 뒤틀리고 쪼그라진 모습에 보는 사람까지 고통스러울 정도다. 하지만 걸어갈 힘도 없을 것 같은 그 인간은 크게 보폭을 떼며 성큼 발을 내딛는다. 크게 뜬 눈에 두려움이 스며있지만, 형형하게 내쏘는 빛으로 마주 보는 사람을 압도한다.     “무너져내릴 듯 약하면서도 결의에 찬 모습...
 
 
처음으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